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에서 열리는 주요 테니스대회가 연기되는 등 대회 진행에 영향을 주고 있다.

 

2월 21일부터 경북 김천에서 열릴 예정인 김천전국초등학교테니스대회와 여수 진남종합테니스장에서 10일간 열리는 여수오픈 실업대회가 무기한 연기되고 3월 13일부터 안동에서 열리는 안동웅부배초등학교테니스대회도 경북 지역의 코로나 19의 발생에 따라 연기되었다.

 

초등테니스연맹은 22일 초등대회가 열리는 경북 김천테니스장에서 대의원총회를 같은날 서울로 옮겨 진행했다. 3월 21일 개막 예정이던 국제테니스연맹(ITF) 제주국제주니어대회는 5월로 개막을 미루기로 했다.

 

대한테니스협회는 3월 7일부터 경북 김천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0년도 전국종별테니스대회(10, 12, 14, 16, 18세부)의 잠정 연기를 결정했다.  한국실업테니스연맹(회장 선병석)에서는 3월 11일부터 10일간 양구에서 열릴 2020년도 제1차 한국실업테니스연맹전 & 전국종별테니스대회를 연기한다고 24일 발표했다. 

 

3월에 열릴 동호인테니스대회도 줄줄이 무기한 연기됐다.

2월 29일~ 3월 8일 개최예정인 제19회 마일레X소낙스 빅인천배 전국동호인테니스대회는 대회장의 휴관으로 연기됐다. 인천시는 전국적인 코로나19(COVID-19) 확진자 발생으로 인천광역시내 다중이용시설인 시립체육시설 39개소를 2월 21일 부터 전면 휴관조치했다. 빅인천배는 잠정적으로 4~6월 중 계획하고 있으나 코로나19(COVID-19) 지역전파 추이에 따라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애초 대회를 주관하는 빅인천지도자회는 대회개최여부에 많은 고민과 회의를 한 끝에, 최근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확산이 추춤하고 대한체육회가 주최하는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2.18~21 서울.경기.강원 일원) 가 정상 개최하는 상황에서 빅인천배를 정상 개최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빅인천지도자회는 대회안전을 위하여 참가선수들에게 감염예방수칙을 홍보하고 구급차, 손소독제 등을 비치하여 대회안전조치를 취했다. 하지만 전국적인 코로나19(COVID-19) 확진자 발생으로 경기장이 휴관을 하면서 대회를 불가피하게 연기하게 됐다.

 

수도권 동호인대회장으로 널리 쓰이는 부천종합운동장 테니스장도 24일부터 휴장에 들어갔다. 

이밖에 3월 14일부터 3월15일 개최 예정인 제1회 2020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 전국동호인 테니스대회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으로 연기됐고 제3회 하양오픈 전국여자단식(랭킹3그룹)대회, 상주곶감배, 제11회 춘천백두대간 강원한우배, 제4회 김천전국동호인대회, 제21회 여수테니스협회장배 전국동호인테니스대회, 제17회 대구쉬메릭대회,영월동강배 테니스대회가 연기 또는 취소됐다.

 

이에 대해 대구 쉬메릭대회 참가신청한 동호인은 "어려운 결정이었을텐데 좋은 결정을 했다"며 "참가신청한 동호인들 대다수도 같은 마음일 것이다. 대회 주관하는 쪽에서 동호인들의 안전을 먼저 생각하신 배려에 무한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힘들게 결정하셨겠지만 탁월한 결정인듯 합니다.시합은 다음에 하면 되니까요"하는 의견을 남겼다.[출처: 테니스피플]

 

   
▲ 코로나바이러스로 연기된 국내 엘리트대회..일단 2월 대회가 취소됐지만 3월 대회 개최여부도 불투명하다 

 

   
▲ 코로나바이러스로 연기된 국내 KTA 동호인대회

 

 
   
 
 
▲ 코로나바이러스19 여파로 대한테니스협회 2020년 전문체육테니스대회 일정 105개의 정상적인 소화가 어렵게 됐다

  1. 코로나19 때문에..선수들 땀 닦는 수건도 '각자 알아서'

    올해 1월 호주오픈에서 선수에게 수건을 전달하는 볼 키즈의 모습. [AP=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이기는 하지만 테니스 대회 볼 키즈의 임무가 하나 줄어들었다. 12일부터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웰스에서 개막하는 BNP 파리바 ...
    Date2020.03.07
    Read More
  2. WTA 여권 신장과 함께 변화하는 엄마 테니스 선수들

    그랜드슬램 상금만 놓고 본다면, 남녀평등에 대한 노력은 테니스가 앞서있다. 테니스에서는 1973년 US오픈을 시초(빌리 진 킹이 동등한 상금이 아니라면 여성들이 US오픈을 보이콧 하겠다고 선언함)로, 2007년 윔블던에서 남녀 상금이 같아지면서 모든 그랜드...
    Date2020.03.02
    Read More
  3. 조코비치, 두바이 챔피언십 우승 'V5'..개인단식 21연승

    남자테니스 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가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 정상에 올랐다. © AFP=뉴스1 남자 테니스 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 우승을 차지했다. 조코비치는 1일(이하 한국시간) 아...
    Date2020.03.01
    Read More
  4. 코로나19에 발목잡힌 테니스 대회…연간일정 차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에서 열리는 주요 테니스대회가 연기되는 등 대회 진행에 영향을 주고 있다. 2월 21일부터 경북 김천에서 열릴 예정인 김천전국초등학교테니스대회와 여수 진남종합테니스장에서 10일간 열리는 여수오픈 ...
    Date2020.02.24
    Read More
  5. 페더러 · 나달 · 조코비치 . . . 그들이 오래 가는 이유

    '페나조 시대'. 한국 테니스 팬들이 이름 붙인 세계 남자 테니스의 현재다. 로저 페더러(39·스위스·세계 3위), 라파엘 나달(34·스페인·2위), 노박 조코비치(33·세르비아·1위) 성(姓)의 첫 글자를 따서 만들...
    Date2020.02.03
    Read More
  6. 호주오픈 우승 케닌 '꿈을 이뤘다'..그 꿈은 '아메리칸 드림'

    러시아 출신 부모, 80년대 미국에 정착..현재 미국 선수 중 최고 랭킹 소피아 케닌 [AP=연합뉴스] "제 꿈이 공식적으로 이뤄졌습니다." 소피아 케닌(22·미국)이 1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결승에서 이겨 우승을 차지한 ...
    Date2020.02.02
    Read More
  7. [호주오픈] 라파엘 나달 볼 맞은 볼걸에게 키스로 위로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델보니스 3-0 완파하고 32강 안착 3세트 자신의 포핸드 스트로크 볼걸의 얼굴 강타 .. 볼키스로 위로 뒤 헤드밴드 선물 남자테니스 세계래잉 1위 라파엘 나달(스페인)이 경기 도중 자신이 친 공에 얼굴을 맞은 볼걸에‘볼 ...
    Date2020.01.24
    Read More
  8. [호주오픈] 응원 문화 논란..치치파스 '여긴 축구장 아냐'

    극성 응원 그리스 팬 20여명 소음 크게 낸다는 이유로 퇴장당해 22일 경기에서 사카리를 응원하는 그리스 팬들. [EPA=연합뉴스]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7천100만호주달러·약 566억4천만원)에서 일부 팬들이 시끄럽게 응원했...
    Date2020.01.23
    Read More
  9. 이동국 둘째 딸 재아, 호주오픈 이벤트 대회 출전

    멜버른서 열리는 아시아 U-14 본선에는 권순우 등 4명 진출 폭염 악조건에 산불 연기 겹쳐 이동국 딸 이재아는 28일부터 호주에서 열리는 아시아 퍼시픽 U-14 대회에 초청받았다. 아시아테니스연맹(ATF) 아시아와 오세아니아 국가별 최고랭킹 남녀 한명씩, 총 ...
    Date2020.01.17
    Read More
  10. 구연우 '올해엔 주니어랭킹 TOP 10 진입 할래요'

    [한국스포츠를 이끌 밀레니엄 키즈⑤]테니스 구연우 "올해엔 주니어랭킹 TOP 10 진입 할래요" 사진1 구연우가 영월서키트에서 우승하고 트로피와 점수판 앞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제공 | 스포티즌 “올해에는 주니어랭킹 TOP 10에 들고 싶어요.”...
    Date2020.01.0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 Next
/ 27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