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조코비치 SNS 캡처

조코비치 SNS 캡처

 

6개월 만에 돌아온 조코비치, 결국 팔꿈치 수술받을 듯 “현재 가장 좋은 방법”
 

전 남자 테니스 세계 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오른 팔꿈치 부상으로 다시 코트를 떠난다. 

 

조코비치는 3일 자신의 SNS에 팔꿈치 수술 소식을 전했다. 최근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을 통해 6개월 만에 복귀전을 가졌지만 통증이 재발하면서 16강에서 좌절했다.

 

당시 상대가 정현이었다. 팔 부상에서 완벽하게 회복하지 못한 탓에 대회내내 특유의 힘있는 스트로크가 살아나지 못하면서 과거와 같은 경기력이 나오지 않았다.

 

코트에서의 경쟁을 그리워한 조코비치는 “팔 부상으로 지난 두 시즌을 고생하면서 많은 의사를 만나 다른 의견, 다른 진단, 다른 처방에 대해 들었다.

 

어떻게 이전 모습을 찾을 수 있을지를 두고 쉽지 않은 선택을 해야했다”며 “나의 팀과 얘기 끝에 작은 팔 수술을 받기로 했다. 현재로서는 완전한 회복을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구체적인 수술 내용이나 복귀 일정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1. 테니스 황제 페더러, 만 36세 역대 최고령 세계 1위

    2012년 11월 이후 5년 3개월 만에 톱 랭커 자리 탈환 최고려 1위 기념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는 페더러. [AFP=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남녀를 통틀어 역대 최고령 세계 1위 기록을 세웠다. 페더러는 16일(현지시간) 네덜란드 로...
    Date2018.02.17
    Read More
  2. 벨리스, 카타르오픈 16강 진출 긍정의 힘을 믿는다

    캐서린 벨리스가 WTA투어 카타르토탈오픈 16강에 진출했다. 사진= 카타르오픈 페이스북 캡처 캐서린 벨리스(미국, 48위)가 WTA투어 카타르오픈 16강에 진출했다. 2월 14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대회 32강에서 벨리스가 자국 동료 매디슨 키즈(미국...
    Date2018.02.15
    Read More
  3. [뉴욕오픈]인종차별혐의 제기… ATP 내부조사 시작

    뉴욕오픈에 출전한 라이언 해리슨(44위·미국)이 인종차별 혐의를 받고 있다. © AFP=News1 세계남자테니스협회(ATP)가 뉴욕오픈 중 제기된 인종차별 혐의에 대한 조사를 시작했다. AFP통신은 "ATP가 뉴욕오픈 1회전에서 제기된 인종차별 혐의를 내...
    Date2018.02.15
    Read More
  4. [몽펠리에오픈] 6년 연속 결승 진출 가스켓 vs 포일

    프랑스의 리샤르 가스켓(33위)과 루카스 포일(17위)이 ATP투어 250시리즈 몽펠리에오픈 결승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2월 10일(현지시간) 프랑스에서 열린 대회 4강에서 5번시드 가스켓이 톱시드 다비드 고핀(벨기에, 7위)을 6-4 0-6 6-3으로 꺾고 결승에 올랐...
    Date2018.02.11
    Read More
  5. [몽펠리에오픈] 4강에 프랑스선수만 3명…집안싸움 되나

    몽펠리에오픈 4강에 진출한 조 윌프리드 송가. 사진= 몽펠리에오픈 홈페이지 캡처 ATP투어 250시리즈 몽펠리에오픈 4강은 '프랑스 잔치'가 됐다. 다비드 고핀(벨기에, 7위)과 리차드 가스켓(프랑스, 33위), 루카스 포일(프랑스, 17위)과 조 윌프리드 ...
    Date2018.02.10
    Read More
  6. 6개월 만에 돌아온 조코비치, 결국 팔꿈치 수술받을 듯

    조코비치 SNS 캡처 6개월 만에 돌아온 조코비치, 결국 팔꿈치 수술받을 듯 “현재 가장 좋은 방법” 전 남자 테니스 세계 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가 오른 팔꿈치 부상으로 다시 코트를 떠난다. 조코비치는 3일 자신의 SNS에 팔꿈치 수술 ...
    Date2018.02.0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 43가길 14 (양평동3가, 서울선유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