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세레나 윌리엄스와 로저 페더러, 둘이 합쳐 윔블던 우승 기록만 15회다.

 

러시아월드컵 때문에 윔블던 흥행이 안된다는 걱정이 많은데 적어도 9일(이하 한국시간)은 붙들어매도 좋을 것 같다. 로저 페더러(스위스), 라파엘 나달(스페인), 세레나 윌리엄스(미국) 등 톱 랭커들이 일제히 코트에 나서는 데다 월드컵은 11일 시작하는 4강 대결을 앞두고 잠시 숨을 고르기 때문이다.

 

남녀 단식 16강전이 시작되는데 시즌 전체를 통틀어서도 가장 화끈한 매치업이 나열된 날 중 하루가 될 것이라고 BBC가 전했다. 디펜딩 챔피언으로 1번 시드 페더러는 22번 시드 아드리안 만나리노(프랑스)와 대결하고 두 차례 챔피언을 지낸 2번 시드 나달은 지리 베슬리(체코)와 만난다.

 

세 차례나 챔피언에 오른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는 12번 시드 카렌 카차노프(러시아)와, 가일 몽피스(프랑스)는 8번 시드 케빈 앤더슨(남아공)과 맞닥뜨린다.

 

일곱 차례나 우승한 데다 톱 시드 10 안의 선수들이 탈락한 여자 단식 우승이 유력한 윌리엄스는 예선을 통과한 에브게니야 로디나(러시아)를 상대한다. 톱 10 가운데 유일하게 남은 카롤리나 플리스코바는 세계랭킹 20위 키키 베르텐스와 대결한다.

센터 코트

에서는 밤 9시 페더러-만나리노 경기를 시작으로 윌리엄스-로디나, 나달-베슬리 순으로 경기가 열린다. 아홉 번째 우승을 겨냥하는 페더러는 대회 앞선 세 차례 경기를 통해 29세트 연승을 올리고 있다.

 

그는 “대회 첫 주 다양한 유형의 상대를 만나 좋고 그들을 이겨낼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어 좋다”며 “이건 늘 도움이 된다고 본다. 다음 라운드 상대는 왼손잡이인데 조금 더 전략적인 경기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여자단식에서는 올해 32번 시드 안의 선수들이 7명 밖에 두 번째 주 경기에 나서지 못하는 충격적인 기록이 나왔다. 윔블던 개막을 앞두고 랭킹이 181위에 불과한 윌리엄스에게 시드를 부여하는 것이 옳은지를 둘러싸고 한창 입씨름이 벌어졌다.

 

곡절 끝에 25번 시드가 주어졌고 이제 윌리엄스는 8번째 우승이 유력한 것으로 점쳐진다. 하지만 그녀는 잃을게 없다는 입장이다. 윌리엄스는 “절대적으로 증명해야 할 게 아무 것도 없다. 모든 것은 덤이다.

 

내가 발을 디딜 때마다 해낼 수 있다고 본다. 모든 그랜드슬램 대회를 안다. 다 우승해봤고 지금도 거기 나가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페더러와 마찬가지로 이번 대회 한 세트도 내주지 않은 나달도 왼손잡이이며 세계랭킹 93위 베슬리와 만난다.

 

1번 코트에서는 밤 9시 11번 시드 안젤리크 케르버(독일)-벨린다 벤치치(스위스), 몽피스-앤더슨, 카차노프-조코비치 순으로 경기가 열린다. 조코비치는 지난해 6월 이후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우승을 신고하지 못하고 있다.[서울신문]


  1. [윔블던] 케르버, 세레나 꺾고 메이저 대회 3번째 우승

    ▲ 2018년 윔블던 여자 단식 결승전에서 포핸드를 치고 있는 안젤리크 케르버 ⓒ Gettyimages 안젤리크 케르버(30, 독일, 세계 랭킹 10위)가 역대 4개 그랜드슬램 대회(호주오픈 롤랑가로스 프랑스오픈 윔블던 US오픈) 24회 우승에 도전한 세레나 윌리엄스(37, ...
    Date2018.07.15
    Read More
  2. 조코비치 1박2일 314분 접전 끝에 나달 꺾고 윔블던 결승 진출

    노바크 조코비치(21위·세르비아)가 라파엘 나달(1위·스페인)을 물리치는 데 이틀에 걸쳐 5시간 14분이 필요했다. 조코비치는 14일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전날 2-1로 앞선 상황에서 앞선 경기가 늦게 끝나는 바람에 4세트부터 ...
    Date2018.07.15
    Read More
  3. [윔블던] 세레나-케르버, 2년 만에 우승 놓고 재대결

    ▲ 2018년 윔블던 여자 단식 결승 진출을 확정 지은 뒤 관중들의 갈채에 답례하는 세레나 윌리엄스 ⓒ Gettyimages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테니스 여제' 세레나 윌리엄스(36, 미국, 세계 랭킹 181위)와 전 세계 랭킹 1위 안젤리크 케르버(30, 독...
    Date2018.07.13
    Read More
  4. [2018 윔블던] 8강 대진표 완성, 페더러VS나달 결승전 성사?

    ▲ 로저 페더러. [사진=신화/뉴시스] 2018 윔블던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8강 대진표가 확정됐다. 랭킹 4위 후안 마틴 델 포트로(아르헨티나)가 53위 질 시몽(프랑스)을 3-1(7-6<1> 7-6<5> 5-7 7-6<5>)로 잡고 막차를 타면서 최고 권위 메이저대회 우승에 도전하...
    Date2018.07.11
    Read More
  5. 페더러-나달-윌리엄스 줄줄이 오늘은 '월드컵 걱정' 없는 날

    세레나 윌리엄스와 로저 페더러, 둘이 합쳐 윔블던 우승 기록만 15회다. 러시아월드컵 때문에 윔블던 흥행이 안된다는 걱정이 많은데 적어도 9일(이하 한국시간)은 붙들어매도 좋을 것 같다. 로저 페더러(스위스), 라파엘 나달(스페인), 세레나 윌리엄스(미국...
    Date2018.07.09
    Read More
  6. 8년 만에 윔블던 정상 노리는 나달 16강행..할레프는 탈락

    '윔블던 통산 우승 2회' 나달, 메이저대회 18번째 우승 도전 라파엘 나달. [AP=연합뉴스] 남자프로테니스(ATP) 세계 1위 라파엘 나달(스페인)이 윔블던 테니스대회(총상금 3천400만 파운드·약 499억원) 16강에 합류했다. 나달은 7일(현지시간) ...
    Date2018.07.0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89 Next
/ 89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