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노바크 조코비치(21위·세르비아)가 라파엘 나달(1위·스페인)을 물리치는 데 이틀에 걸쳐 5시간 14분이 필요했다.

 

조코비치는 14일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전날 2-1로 앞선 상황에서 앞선 경기가 늦게 끝나는 바람에 4세트부터 순연됐던 윔블던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4강전에서 4세트를 내줬지만 마지막 5세트를 따내 3-2(6-4 3-6 7-6<11-9> 3-6 10-8) 승리를 매조졌다.

 

2015년 우승 이후 3년 만에 결승에 오른 조코비치는 15일 밤 10시 케빈 앤더슨(8위·남아공)과 우승을 놓고 맞붙는다.

조코비치는 앤더슨에 5승1패로 앞서 있다. 윔블던에서도 두 차례 맞대결을 벌여 2011년 2회전, 2015년 16강전에서 모두 조코비치가 이겼다.

 

이날 둘의 대결은 5시간 14분이 걸려 전날 앤더슨과 존 이스너(10위·미국)의 경기(6시간 36분)에 이어 두 번째로 긴 준결승 승부로 남게 됐다. 종전 최장 경기는 2013년 조코비치와 후안 마르틴 델 포트로(4위·아르헨티나)의 4시간 44분이었다.

윔블던 AP 연합뉴스

이날 재개된 경기에서 나달이 4세트를 6-3으로 따내 반전의 계기를 만드는 듯했다. 마지막 5세트 게임스코어 9-8까지 조코비치와 나달은 서로 서브 게임을 지키며 팽팽히 맞섰다. 그러나 이어진 나달의 서브 게임에서 조코비치가 백핸드 공격 성공으로 0-30으로 달아났고 이어 나달이 코트에 넘어지는 바람에 조코비치의 매치 포인트가 됐다.

 

나달은 코트 왼쪽으로 달려가며 포핸드로 공을 받아넘겼으나 이때 넘어지는 바람에 다시 반대편으로 넘어온 공을 쫓아가지 못했다. 0-40이 되면서 결국 승세는 조코비치로 기울었다.

 

조코비치는 2016년 US오픈 준우승 이후 메이저 대회 4강에 한 번도 들지 못하며 부진한 모습을 보이다가 이번 대회에서 모처럼 메이저 우승 기회를 잡았다. 마지막 메이저 대회 우승은 2016년 프랑스오픈이다.

 

반면 올해 프랑스오픈에서 우승한 나달은 마지막 고비를 넘기지 못하고 2010년 이후 8년 만에 윔블던 패권 탈환의 꿈을 접었다.[서울신문]


  1. 윌리엄스, WTA 투어 콘타(48위·영국)에 완패..겸손해지는 계기

    ⓒAFPBBNews = News1 ‘테니스 여제’ 세레나 윌리엄스(26위·미국)가 한 게임만 따내는 수모를 겪었다. 윌리엄스는 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무바달라 실리콘 밸리 클래식(총상금 79만90...
    Date2018.08.01
    Read More
  2. 17세 다닐로비치, 여자테니스 2000년대생 첫 우승

    - 럭키루저 자격으로 본선 합류 - 결승상대 포타포바도 동갑내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사상 최초로 2000년대 생 단식 우승자가 탄생했다. 올가 다닐로비치가 30일 열린 모스크바 리버컵 단식 결승전에서 우승을 확정지은 후 포효하고 있다. 올가 다닐로비...
    Date2018.07.30
    Read More
  3. 올해 US오픈 테니스 우승상금 42억원..1회전 6천만원

    2017년 US오픈 여자단식 우승자 스티븐스. [EPA=연합뉴스] 올해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US오픈 테니스대회 남녀 단식 우승상금이 380만 달러(약 42억8천만원)로 정해졌다. 미국테니스협회(USTA)는 18일(한국시간) 올해 US오픈 상금 내역을 발표했다. 올해 대회...
    Date2018.07.18
    Read More
  4. [윔블던] '무결점의 귀환' 조코비치, 13번 째 메이저 우승

    ▲ 2018년 윔블던 남자 단식 결승전에서 득점을 올린 뒤 주먹을 불끈 쥐고 있는 노박 조코비치 ⓒ Gettyimages ▲ 2018년 윔블던 남자 단식 결승전에서 서브를 넣고 있는 노박 조코치비 ⓒ Gettyimages '무결점' 노박 조코비치(31, 세르비아, 세계 랭킹 2...
    Date2018.07.16
    Read More
  5. [윔블던] 케르버, 세레나 꺾고 메이저 대회 3번째 우승

    ▲ 2018년 윔블던 여자 단식 결승전에서 포핸드를 치고 있는 안젤리크 케르버 ⓒ Gettyimages 안젤리크 케르버(30, 독일, 세계 랭킹 10위)가 역대 4개 그랜드슬램 대회(호주오픈 롤랑가로스 프랑스오픈 윔블던 US오픈) 24회 우승에 도전한 세레나 윌리엄스(37, ...
    Date2018.07.15
    Read More
  6. 조코비치 1박2일 314분 접전 끝에 나달 꺾고 윔블던 결승 진출

    노바크 조코비치(21위·세르비아)가 라파엘 나달(1위·스페인)을 물리치는 데 이틀에 걸쳐 5시간 14분이 필요했다. 조코비치는 14일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전날 2-1로 앞선 상황에서 앞선 경기가 늦게 끝나는 바람에 4세트부터 ...
    Date2018.07.1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90 Next
/ 90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