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호프먼컵 조별리그서 격돌..페더러 조 2-0 승리

경기가 끝난 뒤 함께 사진을 찍는 페더러(오른쪽)와 윌리엄스. [AFP=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8·스위스)와 '테니스 여제' 세리나 윌리엄스(38·미국)가 사상 처음으로 공식 경기에서 맞대결을 벌였다.

 

1일 호주 퍼스에서 열린 호프먼컵 조별리그 경기에서 페더러와 윌리엄스는 혼합복식 경기에서 네트를 사이에 두고 마주 선 끝에 페더러 조가 2-0(4-2 4-3<5-3>) 승리를 거뒀다.

 

호프먼컵은 해마다 1월 초 호주에서 열리는 이벤트 대회로 한 나라에서 남녀 선수 한 명씩 팀을 이뤄 남녀 단식과 혼합 복식 경기를 통해 승부를 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날 경기에서 페더러는 벨린다 벤치치와 한 조를 이뤘으며 윌리엄스는 프랜시스 티아포와 미국 대표팀으로 함께 출전했다.

 

테니스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는 페더러와 윌리엄스가 이렇게 맞대결을 벌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81년생 동갑인 둘은 2010년 1월 역시 호주에서 열린 아이티 지진 돕기 자선 경기에 같은 조로 출전한 적은 있지만 상대방으로 실력을 겨룰 기회는 없었다.

서로 랠리를 주고받는 페더러(왼쪽)와 윌리엄스. [AFP=연합뉴스]

호프먼컵은 공식 투어 대회는 아니지만 국가 대항전 형식이라 이날 경기도 비교적 긴장감 있는 분위기에서 펼쳐졌다.

특히 서로 상대 서브를 받아내고, 한동안 랠리를 둘이서 주고받는 등 팬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선사했다.

 

페더러는 메이저 대회 단식에서 통산 20회 우승했고 윌리엄스는 23번 정상에 올랐다.

남자 메이저 대회 단식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가 페더러고 여자 단식에서는 프로 선수들의 메이저 대회 출전이 허용된 1968년 이후만 따져서는 윌리엄스가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다.

 

윌리엄스는 14일 호주 멜버른에서 개막하는 호주오픈에서 우승할 경우 24회 우승으로 1968년 이전과 이후를 통틀어 메이저 여자 단식 최다 우승자인 마거릿 코트(호주)의 기록과 동률을 이룬다.

 

페더러는 경기를 마친 뒤 인터뷰에서 "윌리엄스의 서브를 받을 때 긴장됐다"며 "사람들이 왜 윌리엄스의 서브에 감탄하는지 알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윌리엄스 역시 "너무 재미있는 경험이었다"며 "평소 존경하는 선수와 대결하게 돼 나의 현역 시절 기억에 남을 경기가 됐다"고 화답했다.

경기가 끝난 뒤 웃으며 대화하는 윌리엄스(왼쪽)와 페더러. [AFP=연합뉴스]

2세트 경기 도중에는 티아포의 샷에 페더러가 얼굴 부위를 맞고 아파하자 윌리엄스가 "해피 뉴 이어"라고 인사해 관중석에 폭소가 터지기도 했다.

두 선수는 경기를 마친 뒤 코트에 함께 서서 함께 사진을 찍는 등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였다.


  1. 페더러 vs 세리나, 사상 첫 혼복 맞대결..승자는 페더러

    호프먼컵 조별리그서 격돌..페더러 조 2-0 승리 경기가 끝난 뒤 함께 사진을 찍는 페더러(오른쪽)와 윌리엄스. [AFP=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8·스위스)와 '테니스 여제' 세리나 윌리엄스(38·미국)가 사상 처음으...
    Date2019.01.02
    Read More
  2. 노박 조코비치, 앤더슨 잡고 무바달라 월드 챔피언십 우승

    우승한 조코비치(왼쪽에서 세번째)와 준우승자 앤더슨. [EPA=연합뉴스]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2018년의 마무리를 우승컵과 함께했다. 조코비치는 29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2018 무바달라 테니스 챔피언십 대회 ...
    Date2018.12.30
    Read More
  3. 노박 조코비치, 케빈 앤더슨.. 무바달라 테니스 결승서 만나

    노박 조코비치. (사진=AFPBBNews) 노박 조코비치(1위·세르비아)와 케빈 앤더슨(6위·남아공)이 이벤트 대회인 2018 무바달라 테니스 챔피언십 남자 결승에서 맞붙는다. 조코비치는 28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대회 이...
    Date2018.12.29
    Read More
  4. 비너스, 동생 세리나 꺾고 무바달라 테니스 대회 우승

    경기를 마친 뒤 코트에서 인사하는 비너스(왼쪽)와 세리나. [AP=연합뉴스] 비너스 윌리엄스(38위)가 동생 세리나 윌리엄스(16위·이상 미국)를 물리치고 무바달라 테니스 챔피언십 여자부 우승을 차지했다. 비너스는 27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
    Date2018.12.28
    Read More
  5. 무바달라 월드챔피언십 남자 테니스 '세대 전쟁'이 시작된다

    사상 유례없는 남자 테니스의 '세대 전쟁'의 최종 승자는 누가 될까 2019년 테니스 시즌 개막이 눈앞에 다가왔다. 27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열리는 무바달라 월드 챔피언십은 사실상 새 시즌의 시작을 알리는 특급 이벤트 대회다. ...
    Date2018.12.26
    Read More
  6. 호주오픈 테니스, 마지막 세트 타이브레이크제 도입

    호주 오픈 테니스. © AFP=뉴스1 호주오픈 테니스대회가 2019년부터 마지막 세트에 타이브레이크제를 도입한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22일(한국시간) 대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019년 대회부터 마지막 세트에서 게임 스코어 6-6이 되면 먼저 10점을 ...
    Date2018.12.2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4 Next
/ 94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