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박소현은 주니어 여자단식 3회전서 탈락

어맨다 아니시모바 [AP=연합뉴스]

18세 신예 어맨다 아니시모바(51위·미국)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4천266만1천유로·약 567억원) 여자단식 4강에 진출하는 파란을 일으켰다.

 

아니시모바는 6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대회 12일째 여자단식 준준결승에서 '디펜딩 챔피언' 시모나 할레프(3위·루마니아)를 2-0(6-2 6-4)으로 물리쳤다.

 

2001년 8월생인 아니시모바는 이로써 남녀를 통틀어 메이저 대회 단식 4강에 오른 최초의 2000년대생 선수가 됐다.

그는 올해 1월 호주오픈에서 2000년대생 최초로 메이저 대회 단식 16강에 오르는 기록을 남겼고, 이번 대회에는 그 여세를 4강까지 밀어붙였다.

 

아니시모바는 2006년 니콜 바이디소바(체코) 이후 13년 만에 프랑스오픈 여자단식 4강에 최연소로 오른 선수가 됐다.

당시 바이디소바는 만 17세 1개월이었고, 올해 아니시모바는 만 17세 9개월이다.

어맨다 아니시모바 [EPA=연합뉴스]

부모가 모두 러시아 사람인 아니시모바는 미국 뉴저지에서 태어나 미국 국적을 갖고 있으며 영어와 러시아어를 모두 구사한다.

 

아니시모바는 키 180㎝ 장신에 백핸드 샷이 강점으로 꼽히며 경기 운영 능력이나 서브 속도를 더 향상하면 세계 정상급 선수로 발돋움할 재목으로 평가된다.

 

마리야 샤라포바(러시아)를 좋아하는 아니시모바는 올해 호주오픈 당시 인터뷰에서 "샤라포바처럼 10대 나이에 메이저 대회 우승을 하고 싶다"고 말했는데 이번 대회에서 우승까지 바라보게 됐다.

 

2세트 게임스코어 4-1로 앞서던 아니시모바는 이후 연달아 3게임을 내줘 4-4 동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게임스코어 5-4로 한숨을 돌린 뒤 할레프의 서브 게임을 곧바로 브레이크, 이번 대회 무실세트 행진을 이어갔다.

시모나 할레프 [EPA=연합뉴스]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한 할레프는 2007년 쥐스틴 에냉(은퇴·벨기에) 이후 12년 만에 프랑스오픈 여자단식 2연패를 노렸으나 뜻을 이루지 못했다.

 

올해 28살인 할레프는 16강전에서 아니시모바와 동갑인 이가 슈비앙텍(104위·폴란드)을 2-0(6-1 6-0)으로 완파했으나, 연달아 만난 '틴에이저' 아니시모바에게 덜미를 잡혔다.

 

아니시모바는 4강에서 애슐리 바티(8위·호주)와 만나게 됐다.

이번 대회 여자단식 4강 대진은 아니시모바-바티, 요해나 콘타(26위·영국)-마르케타 본드라소바(38위·체코)의 대결로 압축됐다.

 

1999년 6월생인 본드라소바도 만 20세 생일을 앞둔 어린 선수다. 바티는 23세, 콘타는 28세다.

이 네 명은 모두 메이저 대회 우승 경력이 없기 때문에 누가 남은 경기에서 2연승을 하든 관계없이 새로운 '메이저 퀸'이 탄생한다.

박소현 [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주니어 여자단식에 출전한 박소현(17·CJ제일제당 후원)은 16강전에서 톱 시드를 받은 레일라 애니 페르난데스(주니어 6위·캐나다)에게 0-2(2-6 0-6)로 졌다.

 

주니어 세계 랭킹 23위 박소현은 1월 호주오픈에서는 주니어 여자단식 2회전까지 진출한 바 있다.

박소현은 아드리언 내기(헝가리)와 한 조로 출전한 주니어 여자복식에서는 2회전에 올라 있다.


  1. 샤라포바, 5개월 만에 승리..마요르카 오픈 16강

    마리야 샤라포바의 복귀전 모습. [AFP=연합뉴스] 마리야 샤라포바(85위·러시아)가 5개월 만에 치른 복귀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샤라포바는 18일(현지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마요르카 오픈(총상금 25만 달러) 대회 ...
    Date2019.06.19
    Read More
  2. [프랑스오픈] '흙신' 나달, 우승..통산 12번째+대회 3연패

    ▲ '흙신' 라파엘 나달이 통산 12번째 프랑스오픈 정상에 올랐다.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이 통산 12번째 프랑스오픈 정상에 올랐다. 나달은 10일(한국 시간) 프랑스 파리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끝난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4천 266만...
    Date2019.06.10
    Read More
  3. [프랑스오픈] 애슐리 바티(호주, 8위)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

    【파리=AP/뉴시스】 애슐리 바티(호주)가 8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여자단식 결승에서 마르케타 본드로우소바(체코)를 꺾고 우승한 뒤 트로피를 들어올리고 있다. '바티의 파티'다. 애슐리 바...
    Date2019.06.09
    Read More
  4. [프랑스오픈] 팀, 조코비치 꺾고 결승 진출..'나달 나와!'

    2년 연속 신구 클레이코트 황제 맞대결 성사 【파리=AP/뉴시스】 도미니크 팀(오스트리아)이 8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준결승에서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를 꺾은 뒤 기뻐하고 있다. 도미니크...
    Date2019.06.09
    Read More
  5. [프랑스오픈] 18세 아니시모바, 할레프 꺾고 4강 '돌풍'

    박소현은 주니어 여자단식 3회전서 탈락 어맨다 아니시모바 [AP=연합뉴스] 18세 신예 어맨다 아니시모바(51위·미국)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4천266만1천유로·약 567억원) 여자단식 4강에 진출하는 파란을 일으켰다. 아니시모바는 6일(...
    Date2019.06.06
    Read More
  6. [프랑스오픈 ] '숙명의 라이벌' 페더러-나달, 4강에서 격돌

    로저 페더러(오른쪽)와 라파엘 나달. © AFP=News1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와 라파엘 나달(스페인)이 프랑스오픈 4강전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페더러는 5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남자 단식...
    Date2019.06.0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9 Next
/ 109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