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오사카 나오미 [EPA=연합뉴스]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700만달러·약 690억원) 남녀 단식의 '디펜딩 챔피언'들이 모두 16강에서 탈락했다.

 

지난해 여자 단식 우승자 오사카 나오미(1위·일본)는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대회 8일째 여자 단식 4회전에서 벨린다 벤치치(12위·스위스)에게 0-2(5-7 4-6)로 졌다.

 

전날 남자 단식 16강전에서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스탄 바브링카(24위·스위스)에게 1, 2세트를 연달아 내준 뒤 3세트 경기 도중 어깨 통증으로 기권한 데 이어 여자 단식에서도 세계 1위이자 지난해 우승자가 16강 문턱을 넘지 못했다.

조코비치는 왼쪽 어깨, 오사카는 왼쪽 무릎 상태가 좋지 않았던 점이 탈락 요인 중 하나가 됐다.

벨린다 벤치치 [AFP=연합뉴스]

지난해 이 대회에서 1회전 탈락했던 벤치치는 2014년 US오픈 이후 5년 만에 개인 통산 두 번째 메이저 대회 8강에 진출했다.

 

벤치치는 또 1997년생 동갑인 오사카를 상대로 상대 전적에서도 3승 1패 우위를 지켰다.

이날 오사카가 탈락하면서 이 대회가 끝난 뒤 여자 단식 세계 랭킹 1위는 애슐리 바티(2위·호주)에게 넘어간다.

 

바티 역시 16강에서 떨어졌지만 오사카가 지난해 이 대회 우승으로 얻은 랭킹 포인트를 지키지 못해 1위 자리의 주인이 바뀌게 됐다.

 

또 오사카의 탈락으로 최근 3년 연속 메이저 대회 여자 단식에서 한 해에 두 번 우승한 선수는 나오지 않게 됐다.

올해 호주오픈(오사카), 프랑스오픈(바티), 윔블던(시모나 할레프) 우승자들이 모두 이번 대회에서 이미 탈락했다.

 

프로 선수들의 메이저 대회 출전이 허용된 1968년 이후 메이저 대회 여자 단식에서 한 해 2승을 거둔 선수가 3년 연속 나오지 않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벤치치는 8강에서 돈나 베키치(23위·크로아티아)를 상대한다.

경기를 마친 뒤 포옹하는 메르턴스(왼쪽)와 크리스티 안.

16강까지 진출했던 교포 선수 크리스티 안(141위·미국)의 돌풍은 엘리서 메르턴스(26위·벨기에) 앞에서 0-2(1-6 1-6)로 멈춰 섰다.

 

메르턴스는 이번 대회 4회전까지 한 세트에 상대에게 4게임 이상 내준 적이 없을 정도로 좋은 경기력을 발휘하고 있다.

남자 단식에서는 디에고 슈와르츠만(21위·아르헨티나)이 알렉산더 츠베레프(6위·독일)를 3-1(3-6 6-2 6-4 6-3)로 제압하고 8강에 올랐다.

 

키 170㎝의 단신 선수로 유명한 슈와르츠만은 이날 198㎝의 장신 츠베레프를 맞아 서브 에이스에서 0-11로 열세를 보였고 공격 성공 횟수도 34-43으로 적었다. 서브 최고 시속 역시 츠베레프가 220㎞를 찍어 186㎞의 슈와르츠만을 압도했다.

 

그러나 실책 43-65, 더블폴트 1-17 등 안정감 있는 경기 운영을 앞세워 말 그대로 '대어'를 낚았다.

슈와르츠만은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마린 칠리치(23위·크로아티아) 경기 승자와 4강 진출을 다툰다.

경기에서 이긴 슈와르츠만(왼쪽)과 탈락한 츠베레프. [EPA=연합뉴스]


  1. [US오픈] 나달, 칠리치 꺾고 8강행.. 즈베레프는 탈락

    ▲ 라파엘 나달이 2019년 US오픈 남자 단식 16강전에서 득점을 올린 뒤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 Gettyimages '흙신' 라파엘 나달(스페인, 세계 랭킹 2위)이 마린 칠리치(크로아티아, 세계 랭킹 23위)를 꺾고 US오픈 8강에 진출했다. '영건' ...
    Date2019.09.03
    Read More
  2. [US오픈] 오사카 나오미, 벤치치에게 져 16강서 탈락

    오사카 나오미 [EPA=연합뉴스]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700만달러·약 690억원) 남녀 단식의 '디펜딩 챔피언'들이 모두 16강에서 탈락했다. 지난해 여자 단식 우승자 오사카 나오미(1위·일본)는 2일(현...
    Date2019.09.03
    Read More
  3. [US오픈 ]'디펜딩 챔프' 조코비치, 부상 재발 기권..8강 좌절

    노바크 조코비치 [연합] ‘디펜딩 챔피언’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700만달러·약 690억원) 16강에서 어깨 부상이 재발하면서 8강행이 좌절됐다. 조코비치는 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Date2019.09.02
    Read More
  4. [US오픈] 페더러, 가볍게 8강..11년 만에 6번째 우승 기대

    로저 페더러. (사진=AFPBBnews) 남자 테니스 세계랭킹 3위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700만달러) 8강 진출에 성공했다. 페더러는 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대회 7일째 남자 단식 16강 경기에...
    Date2019.09.02
    Read More
  5. [ US오픈] 로저 페더러·노바크 조코비치 3회전 진출

    윌리엄스는 20살 어린 맥널리 상대로 2-1 역전승 로저 페더러의 경기 모습. [UPI=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위·스위스)가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700만달러·약 690억원) 남자 단식 32강에 진출했다. 페더러는 28일(현...
    Date2019.08.29
    Read More
  6. [ US오픈] 페더러, 역전승 3회전 안착..니시코리도 3회전 진출

    로저 페더러 / 사진=Gettyimages 제공 로저 페더러(스위스, 세계랭킹 3위)가 역전승으로 US오픈 3회전에 안착했다. 페더러는 28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의 빌리 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US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다미르 주머(보스니...
    Date2019.08.2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7 Next
/ 117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