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초등테니스연맹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윌리엄스 4년 연속 1위, 오사카는 2천만달러 돌파

세리나 윌리엄스 [AFP=연합뉴스]

최근 1년간 가장 수입이 많은 여자 스포츠 선수 1위부터 공동 10위까지 상위 11명이 모두 테니스 선수들로 채워졌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7일(한국시간) 발표한 2019 여자 선수 수입 순위에 따르면 세리나 윌리엄스(미국)가 최근 1년간 2천920만달러(약 355억원)를 벌어 이 조사에서 4년 연속 1위를 지켰다.

 

2018년 6월부터 올해 6월 사이 선수들이 번 상금과 급여, 보너스, 후원금, 출연 및 초청료 등을 더해 조사한 이번 결과에서 윌리엄스는 대회 출전 상금 등으로 420만달러를 벌었고 후원 및 초청료 등으로 2천500만달러의 수입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2위는 지난해 US오픈과 올해 호주오픈 정상에 오른 오사카 나오미(일본)로 2천430만달러를 기록했다.

포브스의 여자 스포츠 선수 연간 수입 조사에서 2천만달러를 넘긴 것은 윌리엄스와 마리야 샤라포바(러시아), 리나(중국)에 이어 오사카가 통산 네 번째다.

 

샤라포바와 리나도 모두 전·현직 테니스 선수들로 여자 스포츠에서 '테니스 강세'를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다.

7월 미국프로야구 LA 다저스 경기 시구자로 나선 오사카.

Mandatory Credit: Gary A. Vasquez-USA TODAY Sports

안젤리크 케르버(독일)가 1천180만달러로 3위에 오른 것을 비롯해 공동 10위까지 모두 테니스 선수들로 순위표가 채워졌다.

 

테니스가 아닌 종목 선수로는 미국 축구 국가대표 알렉스 모건이 580만달러로 12위에 오른 것이 최고 순위다.

골프 선수로는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이 530만달러의 수입으로 15위에 이름을 올렸다.

 

포브스는 "연간 수입이 500만달러를 넘긴 여자 선수는 15명으로 집계됐다"며 "이는 같은 기간 1천300명의 남자 선수들이 500만달러를 넘긴 것과 비교된다"고 분석했다.

 

다만 상위 15명의 총수입은 1억4천600만달러로 지난해 조사의 1억3천만달러에 비해 증가했다.

2010년부터 2015년까지 6년 연속 1위는 샤라포바가 차지했고, 이후 최근 4년간은 윌리엄스가 1위 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한국 선수의 역대 이 조사 최고 순위는 2014년 김연아(피겨스케이팅)의 4위다.

 

 

◇ 포브스 선정 2019 최다 수입 여성 스포츠 선수


  1. 페더러 · 나달 · 조코비치 . . . 그들이 오래 가는 이유

    '페나조 시대'. 한국 테니스 팬들이 이름 붙인 세계 남자 테니스의 현재다. 로저 페더러(39·스위스·세계 3위), 라파엘 나달(34·스페인·2위), 노박 조코비치(33·세르비아·1위) 성(姓)의 첫 글자를 따서 만들...
    Date2020.02.03
    Read More
  2. 호주오픈 우승 케닌 '꿈을 이뤘다'..그 꿈은 '아메리칸 드림'

    러시아 출신 부모, 80년대 미국에 정착..현재 미국 선수 중 최고 랭킹 소피아 케닌 [AP=연합뉴스] "제 꿈이 공식적으로 이뤄졌습니다." 소피아 케닌(22·미국)이 1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결승에서 이겨 우승을 차지한 ...
    Date2020.02.02
    Read More
  3. [호주오픈] 라파엘 나달 볼 맞은 볼걸에게 키스로 위로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델보니스 3-0 완파하고 32강 안착 3세트 자신의 포핸드 스트로크 볼걸의 얼굴 강타 .. 볼키스로 위로 뒤 헤드밴드 선물 남자테니스 세계래잉 1위 라파엘 나달(스페인)이 경기 도중 자신이 친 공에 얼굴을 맞은 볼걸에‘볼 ...
    Date2020.01.24
    Read More
  4. [호주오픈] 응원 문화 논란..치치파스 '여긴 축구장 아냐'

    극성 응원 그리스 팬 20여명 소음 크게 낸다는 이유로 퇴장당해 22일 경기에서 사카리를 응원하는 그리스 팬들. [EPA=연합뉴스]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7천100만호주달러·약 566억4천만원)에서 일부 팬들이 시끄럽게 응원했...
    Date2020.01.23
    Read More
  5. 이동국 둘째 딸 재아, 호주오픈 이벤트 대회 출전

    멜버른서 열리는 아시아 U-14 본선에는 권순우 등 4명 진출 폭염 악조건에 산불 연기 겹쳐 이동국 딸 이재아는 28일부터 호주에서 열리는 아시아 퍼시픽 U-14 대회에 초청받았다. 아시아테니스연맹(ATF) 아시아와 오세아니아 국가별 최고랭킹 남녀 한명씩, 총 ...
    Date2020.01.17
    Read More
  6. 구연우 '올해엔 주니어랭킹 TOP 10 진입 할래요'

    [한국스포츠를 이끌 밀레니엄 키즈⑤]테니스 구연우 "올해엔 주니어랭킹 TOP 10 진입 할래요" 사진1 구연우가 영월서키트에서 우승하고 트로피와 점수판 앞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제공 | 스포티즌 “올해에는 주니어랭킹 TOP 10에 들고 싶어요.”...
    Date2020.01.08
    Read More
  7. 첫판서 탈락해도 7200만원.. '돈 잔치' 총성 울린 호주오픈

    2020년 1월 20일 호주 멜버른파크에서 개막하는 제108회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녀단식 우승 트로피. 왼쪽은 여자단식 챔피언 우승컵인 다프네 애커스트 메모리얼컵. 오른쪽은 남자단식 우승 트로피인 노먼 브룩스 챌린지컵.호주오픈 홈페이지 캡처 탄생 초기...
    Date2019.12.24
    Read More
  8. 한계를 무너뜨린 이 청년, 눈으로 소리를 듣다

    [창간 31주년] 청각장애 3급 한국테니스 유망주 이덕희 인터뷰 1944년 여름, 영국 버킹엄셔 스토크 맨더빌 병원 척추마비센터는 환자로 넘쳐났다. 나치 독일군의 퇴각로에서 폭음이 거세졌다. 전선에서 생환한 부상병이 매일같이 실려 왔다. 생환 이후의 생존...
    Date2019.12.11
    Read More
  9. 페더러-우즈-브래디 노장 3인방 '나 아직 안 죽었어'

    스포츠는 신체능력을 겨루는 승부다. 그리고 인간의 신체능력은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현저하게 저하된다. 세월 앞에 장사 없다. 파릇파릇한 시절을 뒤로하고 서서히 지는 해가 되는 베테랑 선수들은 해마다 고민에 빠진다. 매년 치고 올라오는 수없이 많은 ...
    Date2019.11.24
    Read More
  10. 윌리엄스가 '팽개친 라켓' 경매가 최소 3천만원 예상

    세리나 윌리엄스가 항의하다 코트 바닥에 내팽개친 라켓 [EPA=연합뉴스] 심하게 구부러져 쓸 수 없는 테니스 라켓이 스포츠 경매에 나왔다. 더 놀라운 것은 최소한 3천만원 정도의 낙찰 금액이 예상된다는 것이다. 최근 미국 스포츠 관련 경매업체인 골딘 옥...
    Date2019.11.2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제목 없음

Copyright ⓒ since 2002   Korea Elementary Tennis Federation.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영로 22길 31 (영등포동, 서울영원초등학교)   Fax 050-4083-4339     경기문의 : 010-3893-4339    홈페이지문의 : 010-4304-2963(문자 요망)